조지아 여행기 (Georgia, August of 2018)

와이프님과 8월에 조지아(그루지야)에 다녀왔습니다. 사실 정보 위주로 정리합니다.

여행 정보 요약

  1. 여행 일정: 8월초 Astana 항공편으로 금요일 낮에 출발해서 다다음주 일요일에 인천으로 돌아오는10일 일정.
  2. 조지아의 트빌리시에서 시작 — 메스티아와 우쉬굴리의 트래킹 후, — 다시 트빌리시로 돌아와서 별 거 안 하고 쉬었음. 트레킹 좋아하시는 분들은 저희처럼 놀지 말고 부지런히 다니세요.
  3. 항공권(인천-트빌리시) 2인 왕복 150만원대 스카이스캐너로 검색 후 몇 개월 전 구입. 1회 경유가 기본이고 공항 대기 시간 오고갈 때 각각 4~6시간 있었음. 참고로 아스타나 항공 좋아요. 비행기도 깨끗하고~ 친절함. ………..
  4. 열차, 국내선 비행기: 트빌리시에서 야간열차를 타고 메스티아 지방으로 갈 수 있습니다. 인터넷으로 40일 전부터 예매 가능하고 tickets.railway.ge 에서 언어 영어로 바꾸고 보면서 카드 결제하면 됩니다. 회원가입registration 필요하고요. 한 명이 8장까지 살 수 있으니 일행이 있는 경우 한 명만 가입하면 되고, Non modernized – Soft seated carriage = 1등석 2인 1실 = 35라리(16000원)이었습니다. 그 아래부터는 2인 1실이 아닙니다. 예약이 완료되면 프린트 해서 가져가셔도 되고, 그냥 여권만 보여줘도 됩니다. 객차와 호실 정보를 미리 숙지하세요. …………… 트빌리시에서 메스티아까지는 비행기로도 갈 수 있는데 야간열차라는 게 무척 고되기 때문에 가능하면 비행기를 사용하는 것도 좋겠지만, 바닐라스카이라는 업체의 홈페이지와 페이스북을 통해 수 개월전부터 표를 구해보려고 기다렸으나 결국 구하지 못했네요 저는. 파악하기로는 성수기에는 아마 현지 오피스-여행사 통해서만 한정된 티켓을 유통하는 거 같은데 … 이놈들이 고객서비스가 개판이라 … 이메일 같은 거 보내면 다음달에 열린다, 연기되었다.. 하다가 .. 나중에 보면 다 팔렸다 … 알고 보니 판 적도 없다, 애초에 티켓이 없었다.. 뭐 그런… 또 비행기는 날씨에 따라 못 뜰 수도 있으니 여행 계획 세우실 때 비행기를 못 타는 걸로 가정하고 계획을 세우시길.
  5. 숙박 경비: 다양하게 섞음. 게스트하우스 1인 1만원~1.5만원 (공동욕실, 방에는 침대만). 에어비앤비 4~5만원선 무난함 (개인욕실, 독립된 공간). 호텔(10만원대부터 부킹닷컴에서 찾으면 됨) ………
  6. 식비: 빵 하나 길거리 1라리 = 450원부터~ 현지식당에선 3-4천원이면 맛있게 먹고, 맛있고 비싼 식당도 1인 8천원 정도면 배부르게 음료까지 다 커버되는 물가입니다. 최고급 레스토랑도 1인 2만원 정도 잡으면 됨. 그 이상은 좀 낭비라 생각.
  7. 도심 교통 – 버스와 택시: 트빌리시에서 버스 타세요. 구글맵 있으면 안 어렵고~ 기사님이랑 차장님이 다 도와줌. 0.5라리/1인 = 230원. 택시는 도시에서는 무조건 Taxify앱이나 Yan 택시 사용하세요. 최소 몇 천원 저렴하고, 내릴 때 계산 안 하고 바로 카드에서 빠져나가고, 기사님이랑 어렵게 협상 안 해도 되어 너무 좋음. 참고로 공항에서 도심까지 숙소 주인이 태워주고 20 USD 받아감. 길에 있는 택시에게 비슷한 거리를 물어보면 30~50라리 달라는 놈부터 가끔 덤탱이 가격 말하는 사람도 있으니 조심. 오피셜 공항 택시는 30라리 (13000원)로 가능하다는 걸 나중에 알았고 … 돌아오는 날 도심에서 공항까지 Taxify 앱으로 타고 왔는데 21라리=9700원 나옴. 헐… Taxify앱은 로밍폰 기준 와이파이가 안 터지면 잘 안 잡혀서 숙소에서 먼저 부르고 앞에 나와 탑승하는 방식으로 이용.
  8. 관광지 택시/합승버스(마슈롯카): 네이버 카페 등에 미리 가입하거나 해서 최근 시세를 어느 정도 파악하고 협상하는 게 중요함.

조지아 여행 사진

트빌리시 시내
△ 트빌리시 시내. 오가는 사람들 중 이슬람/아랍계 인종을 1/10의 확률로 볼 수 있다.
조지아 여행기 (Georgia, August of 2018) 더보기

아이폰 사용자를 위한 어메이즈핏 빕 사용기

샤오미 미밴드3 구입 후, 한글 지원을 기다리다가 … 상황을 보아하니 아무래도 직구판 중문 미밴드3 한글 지원을 기다리다간 목이 빠질 거 같아 어메이즈핏 빕을 구매해 보았습니다.

어메이즈핏 빕(Amazefit Bip) 소개

amazfit bip

6만원대에 구입 가능한, 배터리가 20일 이상 가는, 문자와 카톡을 한글로 받아볼 수 있고, 아이폰과 연결해서 사용할 때 큰 불편이 없는 스마트워치입니다.

아이폰 사용자를 위한 어메이즈핏 빕 사용기 더보기

샤오미 미밴드3 (Mi Band 3) 사용기

미밴드3 질렀습니다! 알리에서 지난 6월 2일 주문, 14일 도착해 지금 손에 있네요. 무겁고 충전 자주 해야 하는 스마트워치보다는 가벼운 밴드에 관심이 많은데, 미밴드2 사용 경험이 괜찮아서 새로 나온 모델을 입수했죠.

미밴드3 스펙 요약

miband3
샤오미 미밴드3 (Mi Band 3) 사용기 더보기

캐논 800D 사용 소감 간단히 –

최근에 캐논 800D를 구입하면서 다시 Dslr 카메라를 손에 쥐게 되었습니다. 제가 쓰면서 인상적으로 기억에 남는 것만 골라 정리해볼게요. 결론적으로 Dslr 엔트리급 구매 생각하신다면 추천합니다.

장점

듀얼 픽셀 CMOS 센서 + 터치스크린

캐논 Dslr 카메라는 듀얼 픽셀 적용 전후로 나뉜다고 봐도 됨. 이미 촬영의 70% 이상을 LCD 보면서 촬영하고 있습니다. 정적인 인물 촬영 시 뷰파인더를 볼 이유가 없다고 말할 정도입니다. 얼굴 인식 후, 연사 때리면 어느 정도 움직이는 인물의 실내/야외 촬영 시 매우 쾌적하고 정확하게 진행 가능합니다. AI Servo 로 설정하고 얼굴 인식 on 상태에서 동영상 촬영 시 그저 화면 구도만 움직이는 것만으로 노출을 포함해서 아무 것도 신경 쓰지 않아도 됩니다. Dslr 처음 잡는 사람에게 쥐어주고 막 눌러~ 해도 건지는 사진이 많을 거에요.

터치스크린의 활용 또한 혁명적. 스마트폰 촬영 시 익숙한 습관을 그대로 적용하여, 초점 잡고 싶은 대상을 손으로 선택하여 촬영이 가능합니다. 이는 조이스틱 방식 등 중급기 이상에서 사용하던 초점 포인트 이동 동작보다 몇 배는 빠르게 상황에 대응하도록 해 줍니다.

캐논 800D 사용 소감 간단히 – 더보기